헌신예배
장례설교
광복주일
6.25주일
추도예배
종교개혁
어린이주일
어버이주일
교사주일
기타
 
 
 
 
   
HOME < 설교 < 행사
 
  헌신예배
 
  [헌신예배] 남선교회헌신예배
   글쓴이 :      조회 : 4213    
 

남선교회헌신예배

(역사를 바꾸는 사람들, (창12:1-9)


1. 역사를 바꾸는 사람들

1)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순종하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1, 4).

(창 12:1)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이르시되 너는 너의 본토 친척 아비 집을 떠나 내가 네게 지시할 땅으로 가라

(창 12:4) 이에 아브람이 여호와의 말씀을 좇아갔고... 아브람이 하란을 떠날 때에 그 나이 칠십오 세였더라


2)자신의 창대 함을 '복의 근원'으로 바꾸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2).

(창 12:2) 내가 너로 큰 민족을 이루고 네게 복을 주어 네 이름을 창대케 하리니 너는 복의 근원이 될지라


3)가정과 가족을 귀중히 여기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4, 5).

(창 12:4) 이에 아브람이 여호와의 말씀을 좇아갔고 롯도 그와 함께 갔으며 아브람이 하란을 떠날 때에 그 나이 칠십오 세였더라

(창 12:5) 아브람이 그 아내 사래와 조카 롯과 하란에서 모은 모든 소유와 얻은 사람들을 이끌고 가나안 땅으로 가려고 떠나서 마침내 가나안 땅에 들어갔더라

*가화만사성(家和萬事成)

*치국평천하(治國平天下)


4)여호와를 위해 제단을 쌓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7, 8).

처음에는 방랑자처럼, 또는 잠시 들려 가는 나그네처럼 찾아들었던 그 땅을 아브람은 후에 아브라함이라는 이름으로 자신의 기업의 땅으로 삼는 개척자가 된 것이다. 참으로 역사를 바꾼 것이다.

(창 12:7)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나타나 가라사대 내가 이 땅을 네 자손에게 주리라 하신지라 그가 자기에게 나타나신 여호와를 위하여 그 곳에 단을 쌓고

(창 12:8) 거기서 벧엘 동편 산으로 옮겨 장막을 치니 서는 벧엘이요 동은 아이라 그가 그 곳에서 여호와를 위하여 단을 쌓고 여호와의 이름을 부르더니


5)끝까지 하나님이 지시하시는 자리를 지키는 자가 역사를 바꾼다(9).

하나님이 지시해주신 기업의 땅은 어떤 일이 있어도 떠나서는 안 된다. (창 12:9) 점점 남방으로 옮겨 갔더라

아브람이 점점 옮겨간 '남방'은 어디인가? 거기는 하나님을 섬기는 법이 없는 '애굽'이었다.

약속의 땅을 떠나는 것은 하나님의 언약에 대한 불신이며, 하나님의 뜻에 대한 불신앙이다. 거기에는 불행과 불미스런 일이 도사리고 있는 법이다. 끝까지 하나님이 지시하신 곳을 떠나지 말자.


2. 남선교회원만이 할 수 있는 역사(役事)가 무엇일까?

1)가장으로서 가정을 지키는 일이다. 이는 가정적 책임이다.

성경에는 '돕는 배필'이라는 말씀이 있다. 이는 아담에 대한 하와의 역할에 해당되는 말이다.→창 2:18 여호와 하나님이 가라사대 사람의 독처하는 것이 좋지 못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 하시니라

그러나 아담은 자기의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인 하와를 보호하고 부양할 책임이 있는 것이다. 그를 위해서 남자답고, 주인답게, 이마에 땀이 흐르도록 일해야 하고, 가정을 책임져야 한다.

신약에서는


2)불한당만난 자를 구하는 일이다. 이는 사회적 책임이다.

과거에는 우리 사회에는 혼자 배불리려는 도둑이 많았는데, 오늘날은 이상하게 갑자기 불한당을 만나는 사람이 많아지는 것 같다.


부디, 바로 믿는 남선교회 회원들이 사업상으로도 크게 성공하고, 올바른 정신을 가지고 불한당 만난 이 사회를 구원하는 일을 감당케 되기를 바란다.

#세금을 작게 내는 상품 개발하여 선전

*여러 회원들은 세금을 많이 내고도 잘 살 수 있는 복을 받기를 축원한다.

#한 때 정동제일교회 김종건 장로는 일식업계에선 세금을 제일 많이 내는 분으로써 존경받았다.


3)나팔을 불며, 항아리를 깨고, 횃불을 밝히는 일이다. 이는 복음적 사명이다.

(삿 7:20) 세 대가 나팔을 불며 항아리를 부수고 좌수에 횃불을 들고 우수에 나팔을 들어 불며 외쳐 가로되 여호와와 기드온의 칼이여 하고

'나팔을 불며',는 복음을 외치는 것으로 이해하고,

'횃불',을 복음, 또는 복음으로 말미암아 살아가는 빛된 삶으로 해석하면,

'항아리',는 자기 육체로 해석할 수 있다.


*여인이 옥합을 깨듯이 남선교회원은 '자기 육체'를 깨는 희생을 치러서, 여인이 집안에 등불을 밝히듯 남자는 세상에 복음의 횃불을 밝혀야 한다. 남자들이 여인들보다 앞서 세상에 복음의 횃불을 밝혀야 할 까닭은 단지, 여인인 안사람과 달리 남자는 바깥사람이라는 이유 때문이다.


3. 교회가 남선교회원에게 기대하는 사역(使役)은 어떤 것들일까?

1)가정을 잘 다스리는 일이다.

①이것은 거저 되는 일이 아니다. 피나는 노력으로 되는 일이다.

②이것은 거저 되는 일이 아니다. 숨은 기도와 눈물로 되는 일이다. 가장은 가정을 위해 책임을 지고 눈물의 기도를 드리는 자이다. 기도 없이는 안 된다. 하나님의 은혜 없이는 안 되기 때문이다.

③이것은 거저 되는 일이 아니다. 많은 희생과 사랑으로 되는 일이다.


2)자신의 사업을 일으켜 성공하는 일이다.

고집스런 신앙과 어리석게 보이는 기도로 이를 성취하라!

그리고 자신의 사업이 하나님의 영광을 드러내는 일이 되게 하라.

또한 자신의 사업이 남과 사회를 유익하게 하는 일이 되게 하라. 성공자는 자기의 열매를 쌓는 자가 아니라 필요한 자에게 나누는 자이다.


3)교회의 일이라면 언제나 최우선하는 것이다.

"(마 6:33)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

교회의 일에 initiative를 두는 이는 자기 일에도 충실함을 흔히 볼 수 있다.

하나님 제일주의로 사는 사람이 아니고서는 사람을 귀히 여길 줄 모르게 된다. 사람을 귀히 여길 줄 모르는 사람이 어찌 역사를 바꾸는 좋은 일을 할 수 있겠는가?


4. 하나님은 진정으로 헌신하는 자를 찾으시고 그에게 은총을 주신다.

우리는 이 시간 '과연 나는 지금 진정으로 하나님께 헌신하고 있는가?'를 우리 스스로 자문자답해 볼 필요가 있다.

헌신이란 자기 마음에 들기 때문에 하는 것이거나, 남의 눈치 때문에 하는 것이거나, 어떤 이익 때문에 하는 것이 아니다. 헌신은 자기를 버리고 하나님을 선택하는 결단이며 삶이다.


헌신이란 바울의 말대로 자기가 선택한 분 위해서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배설물로 여기고 그 안에서 자기를 발견하는 것이다.→ '(빌 3:8) 또한 모든 것을 해로 여김은 내 주 그리스도 예수를 아는 지식이 가장 고상함을 인함이라 내가 그를 위하여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배설물로 여김은 그리스도를 얻고(빌 3:9) 그 안에서 발견되려 함이니...'

하나님은 진정으로 헌신하는 자를 찾으신다. 그리고 그런 사람에게 은총을 베푸셔서 주의 일을 하는 영광을 얻게 하시며, 또 그 일을 감당할 수 있는 힘을 주신다.

우리가 헌신할 수 있는 것은 자기 힘으로 되는 것이 아니다.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가능한 것이며(빌 4:13), '나를 능하게' 하시고,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시는 하나님에 의해서 할 수 있는 것이다.→(딤전 1:12) 나를 능하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 내가 감사함은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

회원들에게 교회가 바라는 것은,


1)가정을 잘 다스리는 일이다.


2)자신의 사업을 일으켜 성공하는 일이다.


3)교회의 일이라면 언제나 최우선하는 것이다.

누가 역사를 바꾸는 사람인가?


1)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순종하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1, 4).


2)자신의 창대함을 '복의 근원'으로 바꾸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2).


3)가정과 가족을 귀중히 여기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4, 5).


4)여호와를 위해 제단을 쌓는 사람이 역사를 바꾼다(7, 8).


5)끝까지 하나님이 지시하시는 자리를 지키는 자가 역사를 바꾼다(9).

회원 모두가 아브람이 누리던 복을 받아, 이 세대에 공헌하는 이들이 되기를 축원한다.아멘.


* 바이블넷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7-03-22 20:53)